삼성전자, '갤럭시 노트8 올림픽 에디션' 공개…평창 동계올림픽 선수 제공 예정


갤럭시 노트8 후면에 샤이니 화이트 색상과 금색 오륜기 디자인 입혀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 선수 전원에게 제공 예정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무선 통신 분야 공식 파트너인 삼성전자는 ‘갤럭시 노트8 올림픽 에디션’을 공개했다고 17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국제올림픽위원회(IOC)와 협력해 4000여대의 ‘갤럭시 노트8 올림픽 에디션’을 올림픽 참가 선수단과 국제 올림픽위원회 관계자 전원에게 제공해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의 추억을 순간순간 기록하고 전 세계인과 공유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갤럭시 노트8 올림픽 에디션’은 6.3형의 베젤을 최소화한 '인피니티 디스플레이’, 한 단계 더 진화한 S펜, 최고 성능의 듀얼 카메라 등 갤럭시 노트8의 최신 기능에 겨울을 상징하는 샤이니 화이트 색상과 올림픽을 상징하는 금색의 오륜기 디자인을 입혀 특별함을 더했다.


또한, ‘갤럭시 노트8 올림픽 에디션’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테마로 한 전용 월페이퍼와 올림픽 게임 관련 다양한 정보를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이 함께 제공될 예정이다.



이영희 삼성전자 부사장(글로벌마케팅센터장)은 “’갤럭시 노트8 올림픽 에디션’을통해 모든 올림픽 참가 선수들과 관계자들이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누리는 특별한 경험을 가족, 친구, 팬들과 생생하게 공유하고 소통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은 “지난 20년간 삼성전자의 혁신적인 모바일 기술은 전세계에 올림픽 정신을 전파하는데 많은 역할을 해왔다”며, “이번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도 ‘갤럭시 노트8 올림픽 에디션’을 통해 올림픽의 잊을 수 없는 경험들이 전세계에 생생하게 전달될 것”이라며 ‘갤럭시 노트8 올림픽 에디션’ 발표를 환영했다./글로벌에듀타임즈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사진= 삼성전자 ‘갤럭시 S8’∙‘갤럭시 S8+’ /제공=삼성전자>


[영상]삼성전자, 공식 출시일보다 3일 빠른 ‘갤럭시 S8’∙‘갤럭시 S8+’ 오는 7일부터 사전 예약



 

-  7일부터 17일까지 ‘갤럭시 S8’ ∙ ‘갤럭시 S8+’ 사전 예약 판매

-  구매 모델에 따라 ‘삼성 덱스’, ‘레벨 박스 슬림’ 등 최신 모바일 액세서리 선물

-  5월말까지 개통 고객 전원 ‘삼성 모바일 케어’, 디스플레이 파손 비용 지원 등 혜택

-  어디서나 자유롭게 제품 체험 가능한 온라인 가상 체험존도 오픈



 

삼성전자가 7일부터 국내 출시보다 빠른 ‘갤럭시 S8’∙‘갤럭시 S8+’ 사전 예약 판매에 돌입한다. 

 

‘갤럭시 S8’∙‘갤럭시 S8+’ 가격은 각각 93만 5천원과 99만원이며, 6GB RAM(메모리 128GB)을 탑재한 ‘갤럭시 S8+’은 115만 5000원이다.

 

‘갤럭시 S8’는 미드나이트 블랙, 오키드 그레이, 아크틱 실버 3가지 색상으로, ‘갤럭시 S8+’는

코랄 블루, 오키드 그레이 2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6GB RAM을 탑재한 ‘갤럭시 S8+는 미드나이트 블랙으로 출시된다.

 

사전 예약 구매는 체험 매장인 3천여개의 모바일 특화 체험매장 S∙ZONE 을 비롯한 전국의 모든 이동통신 매장 및 주요 온라인몰에서 오는 17일까지 가능하며, 사전 예약 구매 고객은 국내 정시 출시일인 21일 보다 3일 빠른 18일부터 개통하여 사용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사전 예약 구매 고객 중 18일부터 24일까지 개통 후 이벤트에 참여하면 최신 블루투스 스피커 ‘레벨 박스 슬림’ (9만 9천원)을 제공한다. 특히 6GB RAM을 탑재한 ‘갤럭시 S8+’ 사전 구매 고객은 갤럭시 S8+로 마치 데스크탑PC와 같은 경험을 제공하는 ‘삼성 덱스(Dex)’ (15만 9000원)를 선택할 수 있다.

 

또한 삼성전자는 5월 31일까지 개통하는 고객 전원에게 ▲’삼성 모바일 케어’ 1년 제공 또는 정품 액세서리 5만원 할인쿠폰 ▲디스플레이 파손 교체 비용 50% 지원 ▲멀티미디어 이용권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갤럭시 S8’∙‘갤럭시 S8+’과 함께 새롭게 선보이는 ‘삼성 모바일 케어’는 소비자들이 최적의 상태로 스마트폰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해주는 프로그램으로 액정 수리 비용 50% 할인, 배터리 무상 교환 등을 받을 수 있다.

 

‘삼성 모바일 케어’는 개통일로부터 한 달 이내에 이벤트 신청을 통해 가입할 수 있으며, 삼성전자는 사전 구매 고객 중 선착순 5만명을 대상으로 1년간 무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정품 액세서리 5만원 할인쿠폰으로는 2017년형 기어 VR, 2017년형 기어 360, 급속 배터리팩 5,100mAh, 전용 케이스 등 총 13종을 구매할 수 있으며 쿠폰 사용기한은 6월 30일까지다.

 

이 밖에도 삼성전자는 5월말까지 ‘갤럭시 S8’∙‘갤럭시 S8+’ 를 개통하는 구매 고객들을 대상으로 개통일로부터1년 이내 디스플레이 파손시 1회에 한해 디스플레이 교체 비용 50% 지원하며, 리니지2 레볼루션 (10만원 상당), 음악과 동영상을 광고 없이 감상할 수 있는 유투브 레드 3개월 이용권 (2만 6000원 상당) 등 멀티미디어 이용권을 제공한다.

 

한편, 삼성전자는 직접 체험존을 찾지 않더라도 온라인에서 ‘갤럭시 S8’∙‘갤럭시 S8+’을 체험해 볼 수 있는 온라인 가상 체험존 ‘갤럭시 S8 터치 존’도 운영한다.

 

‘갤럭시 S8’∙‘갤럭시 S8+’ 사전 판매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삼성전자 '갤럭시 S8' 마이크로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